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105 추천 수 0 댓글 0
201811260004_23110924036609_1.jpg


나는 매일 술 취한 아버지와 종일 싸우는 조부모님과 함께 살았다. 오토바이 납치를 당했다가 극적으로 빠져나오기도 하고 물에 빠져 죽기 직전에 구조되는 등 참 힘든 일이 많았다. 아무 꿈도 희망도 없는 불안한 삶에 늘 죽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그러나 뜻밖에 수능성적이 좋아 선생님의 권유로 아무 생각 없이 의대에 진학했다.

의대는 사람임을 포기해야 버틸 수 있는 곳이었다. 하루에 서너 시간 자고 매일 강의실, 실험실, 도서관을 돌며 극도의 긴장과 스트레스를 받았다. 매일 술로 버텼다. 인턴과정은 더 힘들었다. 쉬는 날 없이 두 세 시간 자고 밤에도 수시로 호출을 받았다. ‘오늘은 또 어떻게 버티지? 언제까지 이렇게 살아야 하나?’ 눈을 뜨고 싶지 않았고, 심한 두통과 위경련에 시달렸다.

전문의 3년 차에 상사로부터 받은 스트레스까지 겹쳐 진짜 죽어야 되겠다는 구체적인 생각을 했다. 그런데 갑자기 죽은 후가 겁이 났다. 하나님 생각이 났지만 답이 없을 것 같아 용하다는 점집을 찾아 갔다. 그런데 나를 본 점쟁이는 “아가씨는 이런 곳에 올 사람이 아니야. 아가씨에게 십자가가 보여”라고 말하면서 내쫓았다.

어느 날, 병원 내에 신우회 모임이 있다는 얘기를 듣고 가슴이 쿵 내려앉았다. 사실 나는 고 3때까지 신앙생활을 정말 열심히 했다. 그러나 기도 응답도 없고, 삶에 도움도 되지 않아 죽을 때나 믿자며 교회를 떠났었다. 그렇게 신앙생활을 다시 시작하자 신기하게 술도 끊어지고 두통과 위경련도 없어지는 등 삶에 변화가 일어났다. 얼마 후 춘천 한마음교회 소식을 듣고 새벽 예배에 참가했다. 계속 말씀을 듣는데 부활이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예수님을 믿을 수 있는 증거라는 것과 이사야서에 하나님께서 한 아기를 우리 가운데 주셨는데 그가 바로 ‘전능하신 하나님’이라는 사실에 깜짝 놀랐다. 구약의 예언과 역사적 사실인 부활이 퍼즐처럼 딱 맞아떨어졌다. “아! 부활하신 예수님이 성자 하나님이시구나!” 탄성이 나왔다.

어느 날 영화 ‘패션 오브 크라이스트’를 보다가 고난 장면에서 예수님과 눈이 딱 마주쳤다. 예수님이 이렇게 말씀하시는 것 같았다. ‘숙아! 잘 봐. 내가 너를 사랑해서 어디까지 견디어 내는지…. 이제 알겠니? 너에 대한 나의 사랑을.’ 엄청난 충격 속에 지나온 날들과 말씀들이 오버랩 되며 하나님과 나와의 관계가 정립되기 시작했다. 그동안 나는 내 힘으로 버티며 왜 이렇게 힘들게 하냐고 하나님을 원망했는데 하나님은 다 이루어 놓으시고 ‘내가 너를 사랑한다. 내가 부활해서 너의 주인 되었다’고 끊임없이 나를 부르셨다.

내 삶이 힘들었던 것은 운명이나 환경이 아니라 주인 되신 예수님을 믿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나는 아버지의 마음에 대못을 박은 악랄한 죄인이었다. 나는 통곡하며 회개하고 예수님을 나의 주, 나의 하나님으로 내 마음 안에 모셨다. 내 삶에 주님의 사랑 하나면 충분했다.

의사가 된 것이 너무 감사했다. 40대 췌장암 말기 환자는 복음을 듣고 곧바로 예수님을 영접하며 ‘퇴원하면 목매달아 죽으려 했는데 선생님을 만나 살았다’고 고백했다. 평생 골수 불교신자로 살았던 환자도, 농약을 마시고 입원한 분도 복음을 듣고 부활의 주 앞에 돌아왔다.

꿈도 의욕도 없던 나를 부르셔서 죽어가는 영혼을 살리는 의사로 만들어 주신 주님만을 위해 내 생명 끝날까지 주님의 사랑을 전하며 영혼까지 치료하는 의사가 되기를 기도한다.


원문기사링크 https://bit.ly/2FX3Bx4

  1. 꿈·의욕도 없이 살던 의사, 복음으로 소망 생겨 - 남궁숙

    Date2018.12.03 By김아진 Views105
    Read More
  2. 지독한 ‘독종’ 여자 경찰, 사랑으로 범죄자 품다 - 안순오

    Date2018.12.03 By김아진 Views90
    Read More
  3. 항상 혼자였던 외톨이, 공동체와 함께하다 - 서은광

    Date2018.12.03 By김아진 Views56
    Read More
  4. 어둡고 우울했던 가족 복음으로 회복되다 - 이숙자

    Date2018.11.20 By김아진 Views106
    Read More
  5. 고교 야구 최고 홈런왕 부활의 증인이 되다 - 김영로

    Date2018.11.20 By김아진 Views80
    Read More
  6. 잘나가던 부자 청년 예수를 주인으로 섬기다 - 하승범

    Date2018.11.20 By김아진 Views107
    Read More
  7. 좌절에 빠진 억척 아줌마 부활의 열혈 증인 되다 - 박주미

    Date2018.11.13 By김아진 Views175
    Read More
  8. 예수님 첫사랑 회복하고 최고의 대학생활 했다 - 신은영

    Date2018.11.13 By김아진 Views209
    Read More
  9. 사회를 원망한 학생 운동가 복음으로 변혁 꿈꾸다 - 이건주

    Date2018.11.13 By김아진 Views105
    Read More
  10. 인생의 미궁에서 빠져나와 믿음 안에서 최고 인생 살다 - 이연배

    Date2018.11.06 By김아진 Views112
    Read More
  11. 교직 부적응자·무능력자에게 크리스천 리더 꿈 주신 주님 - 장대희

    Date2018.11.06 By김아진 Views88
    Read More
  12. 나는 단지 말씀의 통로일 뿐, 공동체 위한 간증 기록자 - 서기성

    Date2018.11.06 By김아진 Views91
    Read More
  13. 폭군·술의 노예로 살다 복음으로 감사·기쁨의 삶 - 이원근

    Date2018.10.29 By김아진 Views108
    Read More
  14. 나 홀로 외롭게 지내다 공동체와 새로운 인생 - 한상윤

    Date2018.10.29 By김아진 Views87
    Read More
  15. 찬바람 불던 ‘차도녀’ 교사 복음 전하는 사명자로 - 황찬환

    Date2018.10.29 By김아진 Views71
    Read More
  16. 술·담배·돈에 빠졌던 삶 부활의 증인으로 새 출발 - 이수민

    Date2018.10.26 By김아진 Views84
    Read More
  17. 부활에 대한 의심 걷히자 진정한 회개가 시작되다 - 김찬희

    Date2018.10.26 By김아진 Views84
    Read More
  18. 예수님 부활을 믿는 순간 장애조차 기쁨으로 변해 - 진창균

    Date2018.10.26 By김아진 Views67
    Read More
  19. “나가” 소리 지르는 선생님에서 “들어 와” 반기는 선생님으로 - 김종신

    Date2018.10.21 By김아진 Views76
    Read More
  20. 술만 마시고 방황하던 청년 성경 읽고 부활의 증인 되다 - 김병석

    Date2018.10.21 By김아진 Views6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