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60003_23110924036685_1.jpg


범죄 사건을 맡으면 진돗개처럼 끈질기게 물고 늘어지기로 유명한 여자 경찰, 그게 나였다. 아무 단서도 없이 실종보고서 한 장을 들고 반드시 찾겠다는 일념으로 5년 간 미궁에 빠진 실종사건을 맡아 아이를 찾기도 했다. 동료들은 귀신도 나를 보면 도망갈 거라고 혀를 내둘렀다. 모두에게 독하다는 소리를 듣는 집념을 불태워 인정도 받고 승진도 했지만 몸과 마음은 지쳐갔다. 퇴근 후에도 사건을 생각하느라 불면증과 강박증, 스트레스에 시달렸다.

초등학생인 두 딸은 거의 신경 쓰지 못했다. 잦은 출장 탓에 김밥, 피자 등 배달음식으로 끼니를 때우는 아이들에게 늘 미안했다. 엄마의 사랑을 받지 못하니 큰딸은 감성이 메말랐고, 작은 딸은 어느 날 밤늦게 들어와 친구들이 괴롭힌다며 학교 가기 정말 싫다고 했다. 선생님과 상담도 해 보고 괴롭히는 아이 엄마들도 만나 봤지만 해결은 안 되고 아이는 갈수록 힘들어 했다.

그때, 하나님이 생각났다. 나는 그 자리에 주저앉아 다시 교회에 나가겠다고 다짐하며 눈물로 기도했다. 마침 내가 근무하는 곳에 진술 분석 전문가로 도움을 주고 있는 자매로부터 한마음교회 얘기를 들었다. 그리고 그 주에 한마음교회에 나가 한 자매와 말씀으로 교제했다. 자매는 “보이지 않는 하나님을 어떻게 믿을 수 있냐”고 물었다. 그냥 막연히 믿었던 나는 아무 대답도 못했다. 자매는 ‘역사적 증거’를 통해 믿는 것이라며 사회과 부도를 보여주며 세계 4대 성인 중 예수님만 부활하셨다고 했다. 그러면서 부활은 역사적 사실이고 부활의 표적으로 예수님이 하나님이신 것을 믿을 수 있다고 했다. 생전 처음 듣는 말에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예수님이 성경의 예언대로 이 땅에 사람으로 오셔서 내 죄를 위해 죽으시고 성경대로 부활하셨다고 했다. 그때 ‘죽은 가운데서 부활하여 능력으로 하나님의 아들로 인정되셨으니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시니라’는 로마서 1장의 말씀이 정확해지며 지금까지 내가 하나님께 무슨 짓을 했는지 보였다. 내 죄 때문에 예수님이 죽으시고 부활하셨는데 그 예수님을 주인으로 믿지 않았던 것이다. 나는 눈물로 예수님을 믿지 않은 죄를 회개하고 내 마음의 주인으로 영접하였다.

그동안 나는, 내가 심판자가 되어 범죄자들을 향해 ‘저런 인간들은…’하며 칼날을 휘둘렀던 것이다. 그들도 나도 예수님을 배척한 죄인이었을 뿐, 나는 그들을 심판할 자격이 없는 자였다. 내 인생도 자식도 남편도 물질도 다 내 것이 아니었다. 이렇게 주인이 바뀌니 모든 것이 새롭고 아름다워 보였고 두 딸도 놀랍게 변했다. 무엇보다 범죄자들에 대한 내 마음이 달라졌다. 비록 범죄자가 되었지만 그들을 오래 참고 기다리시는 하나님의 사랑이 부어지니 그들을 위해 기도하게 되었다.

어느 날 성범죄사건으로 한 청년을 조사하다가 눈물이 핑 돌았다. 조사가 끝난 후에 “내가 너 때문에 눈물이 나네. 하나님이 너를 살리고 싶어 하시는 것 같아. 행복하게 살고 싶지”하며 복음을 전하여 결국 회개하고 예수님을 믿는 역사가 있었다.

여자라서 일 못한다는 소리를 듣기 싫어 지독한 ‘독종 경찰’로 살았던 내가 이제는 하나님의 사랑으로 범죄자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사랑의 경찰’이 되었다. 나 같은 죄인을 살리시고 부활의 증인으로 세워주신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드린다.


원문기사링크 https://bit.ly/2UcrofJ

  1. 사이에 낀 서러운 Between 인생 복음으로 Best 인생이 되다 - 강태은

    Date2018.12.26 By김아진 Views139
    Read More
  2. 복음에 집중하자 성령께서 강타… F급에서 A급 대학생으로 변화 - 오창선

    Date2018.12.26 By김아진 Views101
    Read More
  3. 버스 사고·고열로 생사의 기로… 예수 만나 축복받은 인생으로 - 엄하영

    Date2018.12.26 By김아진 Views54
    Read More
  4. 수련회 다녀온 뒤 달라진 아이, 주 앞에 굴복하니 갈등도 끝나 - 김복순

    Date2018.12.26 By김아진 Views87
    Read More
  5. 세상의 법·도리만 중시하다 하나님의 법 앞에서 회개 - 권오관

    Date2018.12.26 By김아진 Views61
    Read More
  6. 꿈·의욕도 없이 살던 의사, 복음으로 소망 생겨 - 남궁숙

    Date2018.12.03 By김아진 Views264
    Read More
  7. 지독한 ‘독종’ 여자 경찰, 사랑으로 범죄자 품다 - 안순오

    Date2018.12.03 By김아진 Views241
    Read More
  8. 항상 혼자였던 외톨이, 공동체와 함께하다 - 서은광

    Date2018.12.03 By김아진 Views160
    Read More
  9. 어둡고 우울했던 가족 복음으로 회복되다 - 이숙자

    Date2018.11.21 By김아진 Views177
    Read More
  10. 고교 야구 최고 홈런왕 부활의 증인이 되다 - 김영로

    Date2018.11.21 By김아진 Views137
    Read More
  11. 잘나가던 부자 청년 예수를 주인으로 섬기다 - 하승범

    Date2018.11.21 By김아진 Views196
    Read More
  12. 좌절에 빠진 억척 아줌마 부활의 열혈 증인 되다 - 박주미

    Date2018.11.14 By김아진 Views253
    Read More
  13. 예수님 첫사랑 회복하고 최고의 대학생활 했다 - 신은영

    Date2018.11.14 By김아진 Views290
    Read More
  14. 사회를 원망한 학생 운동가 복음으로 변혁 꿈꾸다 - 이건주

    Date2018.11.14 By김아진 Views156
    Read More
  15. 인생의 미궁에서 빠져나와 믿음 안에서 최고 인생 살다 - 이연배

    Date2018.11.07 By김아진 Views166
    Read More
  16. 교직 부적응자·무능력자에게 크리스천 리더 꿈 주신 주님 - 장대희

    Date2018.11.07 By김아진 Views142
    Read More
  17. 나는 단지 말씀의 통로일 뿐, 공동체 위한 간증 기록자 - 서기성

    Date2018.11.07 By김아진 Views160
    Read More
  18. 폭군·술의 노예로 살다 복음으로 감사·기쁨의 삶 - 이원근

    Date2018.10.30 By김아진 Views162
    Read More
  19. 나 홀로 외롭게 지내다 공동체와 새로운 인생 - 한상윤

    Date2018.10.30 By김아진 Views137
    Read More
  20. 찬바람 불던 ‘차도녀’ 교사 복음 전하는 사명자로 - 황찬환

    Date2018.10.30 By김아진 Views10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8 Next
/ 18